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제 31회 차범근 축구상 시상식 열려 02-13 20:33


31회째를 맞은 차범근 축구상 시상식이 서울 종로구 AW컨벤션센터에서 열렸습니다.


경북 입실초등학교 김민성 군 등 11명의 유망주들이 '베스트 일레븐 상'을 받았습니다.


'최우수 여자선수상'은 전남 광양중앙초 김윤서 양에게, '최우수 지도자상'은 전북 이리동초 김계중 감독에게 돌아갔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