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예ㆍ대금리차 5년만에 최대…이자수익 40조 육박 02-11 09:17


지난해 은행들의 대출금리와 예금금리간 차이가 5년 만에 최대로 벌어졌습니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잔액 기준 지난해 총대출 금리는 3.71%, 총수신 금리는 1.40%로, 예대금리 차이는 2.31%포인트를 기록했습니다.


이는 2013년 2.53%포인트 이후 가장 큰 격차입니다.


이에 따라 지난해 3분기까지 은행들의 누적 이자수익은 29조9,000억원으로 관련 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2008년 이후 최대치였습니다.


이 추세대로라면 은행들의 이자 수익은 지난해 40조원에 달할 것으로 추산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