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산후조리원 이용료도 강남ㆍ북 격차…최대 16배 02-11 07:33


서울지역 산후조리원 이용료가 최대 16배 차이가 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서울시가 산후조리원 145곳의 이용료를 조사한 결과 가장 저렴한 곳은 강서구의 한 조리원으로 일반실 2주 이용가가 155만원이었습니다.


가장 비싼 곳은 강남구의 한 조리원으로 특실 요금이 2,500만원이었습니다.


특실 이용가는 200만~300만 원대가 가장 많았으나, 400만원 이상 고액 영업을 하는 곳도 37곳이나 됐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