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북미정상회담 전 개각 가능성…"준비 거의 끝나" 02-11 07:00


2차 북미정상회담 중폭 이상의 개각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내년 4월 총선에 출마할 부처 장관들을 중심으로 청와대의 교체 인선 작업이 마무리 단계에 접어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김영춘 해양수산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등 현 정부 초기에 임명된 장관 7~8명이 개각 대상에 오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다만 청와대가 후임 인선을 한꺼번에 발표한다는 계획이어서 2차 북미정상회담 이후로 늦춰질 가능성도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