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고속도로 쓰레기 명절에 3배로 늘어…일평균 48톤 02-04 09:45


설 연휴를 포함한 명절 기간 고속도로 쓰레기양이 평소보다 약 3배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민경욱 의원이 한국도로공사로부터 받은 자료를 보면 지난 2016년부터 2년 간 명절 연휴 기간 고속도로에 버려진 쓰레기는 하루 평균 48톤이었습니다.


이는 연간 기준 하루 평균 쓰레기양인 17톤의 2.8배에 달하는 양입니다.


최근 3년간 명절 연휴 고속도로에 버려진 쓰레기 총 1,463톤을 처리하는 데는 4억5천여만원의 비용이 들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