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전통공연ㆍ민속놀이 한자리에…민속촌 설맞이 02-02 11:56


[앵커]

본격적인 설 연휴가 시작됐습니다.

지금 한국민속촌에서는 민족 최대 명절 설 연휴를 맞아 특별행사가 열리고 있는데요.

현장에 나가있는 뉴스캐스터 연결해 분위기 살펴보겠습니다.

남유진 캐스터.

[캐스터]

네, 저는 지금 한국민속촌에 나와있습니다.

저도 모처럼 이렇게 한복을 입고 연휴 분위기를 느껴보고 있는데요.

오늘 비록 날은 춥고 흐리지만 이곳에 나들이 나온 시민들의 표정은 한결 밝고 여유로운 모습입니다.

오늘 이곳에서는 설 연휴를 맞아 복과 흥이 넘치는 행사들이 풍성하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지금 제 뒤로는 신명나는 농악놀이가 공연장 안의 분위기를 흥겹게 돋우면서 온가족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고 있습니다.

또 무엇보다 이번 행사의 메인 프로그램이라 할수있는 지신밟기가 잠시후 오후 1시 40분부터 진행되는데요.

집안의 평화를 지키는 가택신에게 한해의 안녕을 기원하며 고사를 지내는 전통풍습이 경쾌한 농악놀이에 맟춰서 진행됩니다.

이밖에도 온가족이 함께 즐길수 있는 민속놀이 체험도 마련되어 있는데요.

새해를 기리고 축하하는 세시풍속 세화나누기 체험부터 기해년 신년 운세를 점쳐보는 재밌는 체험까지 다양하게 즐겨볼 수 있습니다.

이번행사는 설연휴 마지막날인 6일까지 진행되고요.

한복을 입고 오면 할인혜택도 받을 수 있으니까 참고하시면 좋을것 같습니다.

시간이 되신다면 오랜만에 만난 가족들과 함께 이곳에 오셔서 좀 더 특별한 설 연휴 보내보시는것도 좋을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한국민속촌에서 연합뉴스TV 남유진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