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억 소리 나는 전세'…갤러리아포레 271.38㎡ 전국 최고 50억원 01-14 17:16

(서울=연합뉴스) 지난해 전국 전세 최고가 아파트는 서울시 성동구 성수동1가 갤러리아포레 전용면적 271.38㎡로, 50억원에 거래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동산정보서비스 직방은 2018년 국토교통부의 전국 시도별 아파트 전세 실거래가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조사됐다고 14일 밝혔는데요. 경기도 전세 최고가는 성남시 분당구 백현동 판교알파리움2단지(전용 203.77㎡)였습니다. 거래가격은 20억원에 이르렀는데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영상: 연합뉴스TV>

<편집: 박서진>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