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문 대통령 국정지지도 올해 최저 45.9% 마감 12-31 15:20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도가 취임 후 최저치로 올해를 마감했다는 리얼미터 조사결과가 나왔습니다.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에 대한 긍정평가는 지난주보다 1.2%포인트 떨어져 45.9%로 나왔습니다.

부정평가는 3.6%포인트 오른 49.7%였습니다.


리얼미터는 "경제 상황에 대한 부정적 인식에 김태우 사태 등 각종 악재가 겹친 데 따른 것"이라고 분석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