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약국서 타미플루 부작용 설명 안하면 과태료" 12-26 22:26


독감 치료제 타미플루 부작용을 설명하지 않은 약사에게는 '복약지도' 의무 위반으로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이 내려지게 됩니다.

보건복지부는 오늘(26일) 대한의사협회, 대한약사회, 대한병원협회에 협조 요청서를 보내 타미플루 등을 처방하고 조제할 때 주의사항을 충분히 안내하고 설명하라고 주문했습니다.


부산에서 타미플루를 복용한 중학생이 추락해 숨진 사고가 발생하자 보건당국은 타미플루의 부작용 등을 철저히 안내해달라고 당부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