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날씨] 전국 한파특보…"동파 조심하세요" 12-26 18:25


밤사이 동파사고 가능성이 우려되고 있습니다.

기온이 급속도로 떨어져서 내일 아침 서울의 기온 영하 12도, 체감온도는 무려 영하 20도선에 달할 겁니다.

이후 금요일은 기온이 더 내려가서 영하 13도가 예상되고요.

이와 같은 추위는 이 달 말일인 월요일까지도 이어지겠습니다.

기상청에서는 다시 중부 대다수와 전북, 경북 지역에 한파주의보를 내렸고요.

이 가운데 경기 북부나 일부 강원도 지역은 한파경보를 발표했습니다.

차츰 모든 해안으로는 강풍특보도 내려지겠고요.

지금 계속해서 서울, 경기 내 내륙과 동쪽 곳곳에 건조특보도 이어지고 있어서 화재 위험성이 매우 큽니다.

불조심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하늘은 대체로 맑겠는데요.

한파가 밀려오는 만큼 서해안지방에는 많은 눈도 예고되고 있습니다.

내일 밤부터 모레 오후까지 내리겠는데요.

울릉도 독도와 제주 산지에는 무려 최고 30cm의 많은 양이 예상되고 그 밖에 호남 서해안과 제주에 최고 7cm, 충남 서해안과 호남 내륙에도 1~3cm가량이 내리겠습니다.

눈 대비도 해야겠습니다.

내일 기온은 아침에 서울 영하 12도, 춘천 영하 14도, 대구 영하 6도, 전주 영하 7도까지 떨어지고요.

낮에도 영하권입니다.

서울이 영하 6도, 춘천 영하 4도, 전주 영하 2도, 대구 0도선 예상됩니다.

물결도 대부분 해상에서 최고 4m까지 높게 일겠고 동해안에서는 너울성 파도도 밀려들겠습니다.

기상센터였습니다.

(김지은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