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날씨] 당분간 한파 없어…내일 내륙 곳곳 많은 눈 12-10 18:26


혹독한 한파를 한번 겪고 나니까 여전히 평년보다 추운 데도 한결 낫다는 느낌이 듭니다.

이 시각 서울의 기온 1도 선으로 어제 같은 시각과 비교하면 한 6도가량이 높고요.

체감온도는 약 10도 정도나 높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내일은 아침기온도 올라서 서울은 영하 3도, 낮에는 4도까지 오르겠습니다.

아직 평년 수준은 못 미치겠습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번 주는 지난 주말과 같은 한파는 없겠지만 평년보다는 계속해 추운 날씨가 이어질 걸로 내다봤습니다.

계속해 건강 관리에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한파특보는 모두 해제됐는데 이렇게 수도권과 강원도, 영남지역 곳곳에는 건조주의보가 내려져 있고요.

강원도 동해안 지방은 건조경보가 발효 중입니다.

내일은 이 건조함을 달래줄 눈이나 비가 내리겠는데요.

중부와 일부 남부 내륙에는 이렇게 대부분 눈으로 내리면서 다소 쌓일 정도가 예상돼 대비를 해 주셔야겠습니다.

강원 남부나 일부 영남 내륙, 충북지역에는 2에서 최고 7cm가 예상돼 대설예비특보 내려져 있고요.

그 밖의 내륙 곳곳에도 적으면 1에서 많으면 2~3 정도가 내려 쌓이겠습니다.

낮부터 밤 사이에 오겠습니다.

내일 기온은 아침에 서울 영하 3도, 춘천 영하 6도, 대구 영하 1도, 부산 4도 등 일부 남부지방 영상권에서 출발하는 곳도 있겠고요.

낮기온은 서울이 4도, 대구 3도, 부산은 8도로 오늘과 비슷하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지은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