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뉴스토리] 문대통령 휴가에 읽은 책은…근현대사·북한 화두 08-03 18:11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달 30일부터 3일까지 여름 휴가를 보내면서 5·18 광주 민주화운동을 재조명한 한강의 소설 '소년이 온다' 등을 읽었습니다.


청와대는 오늘(3일) 문 대통령이 휴가 중에 읽은 도서 목록을 공개했습니다.


여기에는 '소년이 온다'를 비롯해 소설가 김성동이 펴낸 '국수(國手)', 통일전문 기자인 진천규 기자의 방북취재기를 담은 '평양의 시간은 서울의 시간과 함께 흐른다' 등이 포함됐습니다.

대통령이 휴가에 읽은 책들은 대통령의 최근 관심사를 보여준다고 할 수 있을 텐데요.

이 책들은 각각 근현대사 문제와 북한의 현재 모습을 화두로 삼고 있습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이번 여름 휴가를 충남 계룡대 등에서 보냈다고 청와대는 밝혔습니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