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특검, '드루킹 댓글조작' 공범 2명 구속영장 청구 07-26 07:10


허익범 특별검사팀은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 공범들의 추가 신병 확보에 나섰습니다.


사정당국에 따르면 특검은 경제적공진화모임의 핵심 회원인 '초뽀' 김모씨와 '트렐로' 강모씨에 대해 컴퓨터등장애업무방해와 증거인멸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이들은 드루킹 김동원씨와 댓글조작 시스템인 '킹크랩'을 개발하고 방대한 댓글조작을 벌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서울중앙지법은 오늘(26일) 오후 김씨와 강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을 열 예정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