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월드컵 결승 때 파리서 대규모 야외응원전…에펠탑도 폐쇄 07-13 13:47


프랑스 파리의 랜드마크인 에펠탑이 러시아 월드컵 결승전의 대규모 야외응원전을 위해 문을 닫습니다.


프랑스와 크로아티아 대표팀이 격돌하는 2018 월드컵 결승 당일인 현지시간 15일, 에펠탑 바로 앞 샹 드 마르스 공원에 초대형 야외 스크린이 설치돼 대규모 거리 응원전이 펼쳐집니다.


응원전에는 최소 10만 명 이상의 시민들이 쏟아져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파리 곳곳에서 대규모 응원전이 펼쳐짐에 따라, 프랑스 정부는 파리에 총 1만2천 명의 경찰관을 투입해 치안 유지와 테러방지 활동에 나설 방침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