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삼성 노조와해 개입' 의혹 전직 경찰 간부 구속심사 07-09 13:12


삼성전자서비스의 '노조 와해' 공작 의혹 사건에 개입한 혐의를 받는 전직 경찰 간부의 구속 여부가 이르면 오늘(9일) 결정됩니다.


서울중앙지법은 노동담당 정보관 출신 김 모 씨의 구속영장 심사를 열고 뇌물 등 혐의의 소명 정도와 구속 필요성을 심사했습니다.


김 씨는 노조 동향을 삼성전자서비스에 건넨 대가로 사측으로부터 6,000만 원 상당의 금품을 수 차례에 걸쳐 수수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앞서 김 씨가 근무하던 서울 한남동 경찰청 정보분실을 압수수색한 검찰은 김 씨가 삼성의 조직적인 노조 와해 공작에 개입한 것으로 보고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