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주52시간 근무제로 인천발 서울행 광역버스 감축 검토 07-07 13:24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 여파로 내년부터 인천을 출발해 서울을 오가는 광역버스의 운행횟수 감축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입니다.


인천시에 따르면 현재 인천과 서울을 오가는 광역버스 23개 노선, 258대의 운행횟수를 최대 30%까지 줄이는 방안이 거론되고 있습니다.


개정 근로기준법을 준수하려면 현재 436명인 버스기사를 619명까지 늘려야 한다는 게 인천시 판단입니다.


하지만 버스기사 추가 채용하는데 현실적 어려움이 있어 낮 시간대 운행 배차간격을 늘리는 방식으로 운행횟수를 줄이는 방안이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