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아시아나 직원들도 회장 '갑질' 폭로 집회 연다 07-04 13:56


대한항공 직원연대의 조양호 회장 퇴진 요구 집회에이어 아시아나항공 직원들도 모레(6일) 서울 광화문에서 '박삼구 회장 갑질 및 비리 폭로' 집회를 개최합니다.


항공업계에 따르면 승무원과 정비기사 등 아시아나항공 직원 1,000여 명은 '침묵하지 말자'는 익명 채팅방을 개설하고 오는 6일부터 8일까지 사흘간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의 갑질과 비리를 폭로하는 집회를 열기로 했습니다.


이들은 아시아나항공 기내식 사태로 불거진 하청업체 상대 불공정 거래와 계열사 부당지원, 총수일가의 사익편취 등의 의혹을 폭로할 방침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