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도심 속 워터파크…한강 야외수영장 개장 06-30 15:54


[앵커]

본격적인 여름을 맞아 도심 속에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한강 야외수영장이 개장했습니다.

현장에 뉴스캐스터가 나가 있는데요.

연결 해보겠습니다.

신세미 캐스터.

[캐스터]

저는 뚝섬 야외수영장에 나와 있습니다.

오늘 후텁지근한 날씨 때문인지 많은 분들이 물속에서 더위를 식히고 있는데요.

먼저 시민분과 이야기 나눠보도록 하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인터뷰 : 김명종·이중환 / 서울시 강북구>

<질문 1> 한강을 오게 된 특별한 이유가 있을까요?

<질문 2> 스트레스 풀러 오셨다고 했는데 좀 풀리셨나요?

이렇게 주말을 맞아서 많은 친구분들끼리 놀러와서 더위를 식히고 있습니다.

이곳 뚝섬과 광나루, 잠실, 잠원 야외수영장은 어제 문을 열었고요.

여의도 수영장과 난지·양화 물놀이장은 다음 달 6일에 개장을 앞두고 있습니다.

망원수영장은 공사로 인해서 올여름에는 문을 열지 않는다고 합니다.

도심 속 워터파크라고 불리는 한강 야외수영장은 교외로 멀리 가지 않고도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매력이죠.

이곳을 찾은 시민들은 한강을 바라보면서 시원한 물속에서 여름을 즐기고 있습니다.

대형 워터슬라이드를 타고 내려오는 아이들을 보기만 해도 더위가 싹 가시는 기분입니다.

특히 이곳 뚝섬수영장에서는 생존수영 체험교실을 운영하고 있는데요.

생존수영법을 배우고 하선훈련을 하면서 수상 안전사고에 대비하는 시민들도 눈에 띕니다.

한강 야외수영장은 8월 26일까지 운영을 하니까요.

휴가 때 멀리 가기 어려운 분들은 이곳 한강에 놀러오셔서 시원하게 여름 보내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뚝섬 야외 수영장에서 연합뉴스TV 신세미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