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분단 후 첫 '평양행 기차표' 발권 행사 열려 06-03 17:39


문익환 목사 탄생 100주년을 맞아 서울역 3층 특별 매표소에서 분단 후 처음으로 '평양행' 기차표를 발권하는 '평양가는 기차표를 다오' 행사가 열렸습니다.


사단법인 '통일맞이'가 주최한 이 행사는 시민들이 서울역에서 열차를 타고 경의선 연결의 시작점이 될 도라산역까지 가 문화제를 즐길 수 있도록 꾸려졌습니다.


현장발권과 사전신청을 더해 모두 1000여명의 시민들이 참여했으며 서울역 전광판에는 최초로 '평양'이라는 목적지가 뜨고 '평양행' 탑승구를 안내하는 방송이 나왔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