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마크롱, 목숨 걸고 아이 구한 아프리카청년에 깜짝 선물 05-29 09:13


프랑스 파리 시내의 한 아파트 발코니에 매달린 아이를 살신성인의 정신으로 구출한 아프리카 청년에게 프랑스 정부가 시민권을 부여하고 소방대에 채용하기로 했습니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현지시간 28일 엘리제궁에서 마무두 가사마와 만난 뒤 그에게 프랑스 국적을 부여하고 소방대원으로 채용하겠다는 '깜짝 선물'을 안겼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