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경찰 '유튜버 노출사진 유포 사건' 조사 나서 05-18 12:43


유명 유튜버 양예원 씨가 3년 전 피팅모델 촬영 과정에서 성추행과 협박을 당하고 노출 사진이 유포됐다고 고소한 사건에 대해 경찰이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경찰은 오늘 오후 고소인 양 씨와 동료 이소윤 씨를 상대로 조사를 합니다.

이들이 외부 노출을 꺼리는 만큼 경찰은 경찰서가 아닌 다른 곳에서 조사를 진행합니다.


경찰은 또 양 씨 등의 사진이 올라왔던 인터넷 사이트 6곳을 폐쇄했고, 내일(19일)은 피고소인 조사를 할 예정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