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단독] 필리핀 마닐라서 한인 1명 피살…경찰 수사팀 급파 05-18 08:08

[앵커]

지난 16일 밤 필리핀 마닐라에서 50대 후반의 한국인 남성이 피살됐습니다.

경찰은 현지에 수사팀을 급파해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입니다.


황정현 기자입니다.


[기자]

필리핀 수도 마닐라의 칼로오칸 지역에서 총격 피살 사건이 발생한 건 현지시간으로 16일 오후 9시쯤입니다.


한국인 사업가인 58세 김 모 씨가 인적이 드문 도로변에서 총에 맞아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김 씨는 현지 교민은 아니며, 국내에 거주하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이 때문에 경찰은 김 씨의 가족 등을 상대로 김 씨가 필리핀에 체류한 이유 등을 확인중입니다.

경찰은 수사팀을 현지로 급파해 자세한 사건 발생 경위를 파악할 방침입니다.

<임병호 / 경찰청 외사수사과장> "경기남부청 국제범죄수사대 수사관과 감식요원 등 3명을 최대한 빨리 필리핀 현지에 급파해서 필리핀 경찰과 합동으로 사고 경위, 관련 증거 등 확보해서 조속히 범인을 검거하도록 하겠습니다."

지난해에도 우리 경찰은 필리핀 세부에서 발생한 한인 피살사건에 경찰을 급파해 진범을 잡는 데 기여했습니다.

필리핀 경찰이 애초 다른 용의자를 체포했지만, 우리 경찰이 살해 동기가 불분명하다는 이유 등으로 혈흔 감정을 분석했고 범인이 아니라는 결론이 내려진 겁니다.

이후 경찰은 자체적인 단서 수집과 현지 교민의 도움으로 진범을 잡는 데 결정적 역할을 했습니다.


이번 사건에서도 우리 경찰의 수사력이 범인 검거에 발휘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연합뉴스TV 황정현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