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날씨] 경남 합천 31.3도…때 이른 더위에 먼지 기승 04-20 18:27


오늘 봄이라기엔 날이 많이 더웠죠.

특히 합천과 대구, 광주 등은 4월에 낮 기온이 30도를 넘어서면서 벌써 여름이 왔나 싶었는데요.

서울도 오늘 낮기온 26.3도까지 올라 올봄 최고 기온을 경신했습니다.

게다가 강한 햇볕에 경기는 이틀 연속, 그리고 충북과 경북에도 오존주의보가 발령 됐습니다.

오존에 미세먼지까지, 공기가 꽉 막힌듯 답답합니다.

호흡기 관리 잘 하셔야겠는데요.

대기가 정체되고 중국발 스모그까지 유입되면서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모두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나쁨 단계를 보이고 있습니다.

내일도 공기질이 좋지 못하다가 오후부터 바람이 불면서 서쪽지역부터 점차 먼지가 해소되겠습니다.

주말인 내일도 오늘 만큼 덥습니다.

서울도 낮 기온이 24도, 동해안과 영남 곳곳은 30도 안팎까지 높아지겠습니다.

하지만 휴일엔 하늘이 차차 흐려지겠고요.

오후부터 서쪽지역을 중심으로 비가 시작됩니다.

밤엔 전국으로 확대돼 월요일까지 남해안과 제주에 많은 비가 집중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내일 아침 기온 서울 13도, 춘천 10도, 대구 12도에서 시작하겠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 24도, 강릉과 대구 30도까지 오르겠습니다.

휴일과 월요일에 걸쳐서 전국에 내리는 비는 때이른 더위와 미세먼지, 그리고 건조함까지 모두 해소시켜 주겠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