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의원 수십명 불법후원' 황창규 내일 경찰 출석 04-16 12:17

[앵커]

국회의원들에게 불법 정치자금을 준데 관여한 혐의로 KT 황창규 회장이 내일 피의자 신분으로 경찰에 소환됩니다.

경찰은 상품권을 현금화해 불법 자금을 전달하는데 관여했는지 집중적으로 캐물을 방침입니다.

박효정입니다.

[기자]

KT 전현직 임원들의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와 관련해 황창규 회장이 경찰에 소환됩니다.


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내일 오전 10시 황 회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한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KT 임원들이 2014년~2017년 사이 국회의원 90여명의 후원회에 법인 자금으로 4억 3천여만원을 불법 후원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수사팀은 KT 법인카드로 상품권을 구매한 뒤 다시 현금으로 바꾸는 이른바 '상품권깡' 수법으로 정치 자금이 전달된 정황을 포착한 뒤 KT 본사와 자회사 등을 압수수색하고 전현직 임원들을 차례로 소환 조사했습니다.

법인이나 단체는 정치자금을 기부할 수 없는데, KT가 인터넷 전문은행 케이뱅크 관련 입법과 관련해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 위원들에게 편법으로 기부금을 건넸다는게 경찰의 판단.

수사팀은 황 회장을 소환해 그동안 확보한 임원들의 진술과 증거를 토대로 정치자금 기부를 지시했는지, 혹은 어디까지 알고 있었는지 등을 확인할 방침입니다.

경찰은 황 회장을 조사한 뒤 진술 내용에 따라 추가 소환할 가능성도 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황 회장 소환과 함께 KT 조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정치자금을 건네받은 국회의원으로 조사를 확대할지 여부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연합뉴스TV 박효정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