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교황, 부활절 전야 미사에서 나이지리아 '난민 영웅'에 세례 04-01 19:18

프란치스코 교황이 현지시간 31일 열린 부활절 전야 미사에서 나이지리아 출신 '난민 영웅'에게 세례를 줬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바티칸 성베드로 대성당에서 열린 부활 성야 미사에서 존 오가흐 등 8명에게 세례를 베풀고 이들을 가톨릭의 새 신자로 받아들였습니다.


오가흐는 로마의 한 슈퍼마켓에서 흉기를 지닌 채 약 400유로를 강탈한 뒤 도망가던 이탈리아인 강도를 맨손으로 저지해 경찰에 넘겨 언론으로부터 '난민 영웅' 칭호를 받은 인물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