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날씨] 낮에도 가을추위 계속…내일 낮부터 차츰 풀려 10-30 14:28


[앵커]

오늘 아침은 올 가을 들어 가장 추웠는데요.

낮에도 내내 찬바람이 불면서 쌀쌀하다고 합니다.

자세한 날씨는 야외에 나가있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구본아 캐스터.

[기자]

네. 아직 마음의 준비도 되지 않았는데 정말 급격히 추워졌습니다.

현재 이 시각 서울의 기온이 11.4도로 그저께 같은 시각과 비교했을대 10도 이상 내려가있습니다.

오늘은 낮 동안에도 내내 쌀쌀하겠고요.

오늘 낮 최고기온 서울이 14도, 청주 13도, 광주와 대구 15도에 그치면서 종일 쌀쌀한 날씨 계속되겠습니다.

그리고 이 찬 바람은 체감온도를 더욱 끌어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10월의 마지막 날인 내일까지는 평년기온을 밑돌며 가을추위가 계속되겠습니다.

내일 아침 서울 4도에서 출발해 오늘 만큼 춥게 느껴지겠고요.

낮부터 차츰 날이 풀릴 것으로 보입니다.

오늘 전국적으로 하늘은 맑습니다.

어제와는 달리 공기도 깨끗합니다.

미세먼지 농도 '보통-좋음' 수준 유지하겠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대부분 해상에 풍랑특보가 발효 중이고요.

바다에서는 높은 물결을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이번 한주 날씨 전망 살펴보면 대체로 맑은 날씨가 계속되다가 목요일 중부지방에 비가 한차례 내리겠습니다.

그리고 주말에는 또 한번 심한 기온 변화가 찾아올 것으로 보이는데요.

토요일 서울의 아침 기온이 2도까지 내려갈 전망입니다.

머플러를 사용해서 목부분 잘 감싸주시고요.

체온 조절에 신경 써 주시기를 바랍니다.

지금까지 덕수궁 돌담길에서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