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아이 캔 스피크' 나문희 아태영화제 여우주연상 후보 10-15 20:47


영화 '아이 캔 스피크'의 주연 배우 나문희가 제11회 아시아태평양스크린어워드 여우주연상 후보에 올랐습니다.


나문희는 '아이 캔 스피크'에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인 '옥분' 역을 맡아 웃음과 감동을 넘나드는 연기로 호평받았습니다.


호주 퀸즐랜드주가 주관하는 아태영화제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영화를 전 세계에 소개하기 위해 2007년부터 열려 온 행사로 올해 영화제는 오는 11월 23일 호주 퀸즐랜드 주 브리즈번에서 열립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