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현장영상] 손흥민의 토트넘 동료들 '한글이름 멋있죠?' 10-09 17:45


한국 축구의 간판스타 손흥민(25)이 뛰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동료들이 직접 한글 쓰기에 도전해 571돌 한글날을 축하했습니다.

토트넘은 9일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계정에 올린 영상을 통해 미드필더 빅토르 완야마, 무사 뎀벨레, 수비수 토비 알데르바이럴트가 한글로 이름을 쓰는 모습을 전했는데요.

영상에는 완야마와 뎀벨레가 각각 '완야마'와 '뎀벨레'를, 알데르바이럴트가 '토비'를 또박또박 쓴 뒤 함께 종이를 들어 보이며 미소 짓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영상출처 : 토트넘 페이스북>

<편집 : 왕지웅>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