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날씨] 한글날 쾌청한 하늘…가을볕에 늦더위 계속 10-09 13:37


[앵커]

한글날인 오늘 전국이 맑겠고 공기도 깨끗하겠습니다.

다만 낮더위는 계속된다고 하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야외에 나가있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구본아 캐스터.

[캐스터]

오늘 정말 뜻깊은 날이죠.

어느덧 571번째를 맞은 10월 9일 한글날입니다.

현재 제가 나와 있는 이곳, 한글박물관에는 아이들이 직접 목판인쇄를 해보거나 한글 티셔츠를 만들어 보는 등 우리나라말에 소중함을 알 수 있는 다양한 행사가 마련되어 있습니다.

아이들과 함께 나와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오늘 전국 하늘 대체로 맑겠고요.

미세먼지 농도 '보통-좋음' 수준으로 공기질도 깨끗하겠습니다.

다만 가을볕이 다소 뜨겁겠고 낮기온을 끌어올릴텐데요.

오늘 낮동안 서울 26도, 대전 27도, 광주와 대구 28도로 평년기온을 2~5도 가량 웃돌겠고요.

다소 덥게 느껴지겠습니다.


한편 일상으로 돌아오는 내일과 모레는 곳곳으로 비 소식이 있습니다.

내일 낮부터 강원영동지방에 비가 시작돼 밤에는 수도권으로도 확대되겠고요.

모레는 전국적으로 비를 뿌리겠습니다.

비의 양은 강원영동에 최고 60mm로 가장 많겠고 그 밖의 중부지방에 5~40mm, 충청과 남부지방에는 5mm 내외로 적겠습니다.

비가 그친 뒤 모레 낮부터 찬공기가 유입되면서 급격히 쌀쌀해집니다.

주 후반에는 아침기온이 10도 안팎까지 내려갈 전망입니다.

건강관리 잘 해주셔야겠고요.

연휴 마무리도 잘 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한글박물관에서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