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일본 관방, 서울 종로구 소녀상 공공조형물 지정 겨냥…"매우 유감" 09-29 17:26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은 서울 종로구가 일본대사관 앞 평화의 소녀상을 '종로구 공공조형물 1호'로 지정한데 대해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그는 정례 브리핑에서 "일본의 입장과 양립하지 않는 것으로 매우 유감" 이라며 "이런 입장을 한국 측에 대해 강하게 제기했다"고 말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소녀상 설치가 외교 공관의 품위를 보호하도록 한 국제 협약에 비춰봐도 문제라고 지적하면서 한국측에 대해 위안부 합의를 착실히 이행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