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녹취구성] 정부, 대북 인도적 지원 여부 결정 09-21 19:29


정부가 국제기구를 통한 대북 인도적 지원 사업에 800만 달러를 지원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다만 구체적인 지원 시기는 추후에 정하기로 했는데요.

통일부가 이번 결정을 내린 배경은 무엇인지 직접 들어보겠습니다.

<조명균 / 통일부 장관> "정부는 북한 주민, 즉 영유아 임산부 등 취약계층의 열악한 상황을 고려해 인도적 지원은 정치적 상황과 분리해 추진한다는 방침을 일관되게 밝혀왔습니다.

특히 최근 채택된 안보리 결의 2375호에서는 북한의 영유아, 임산부 등 취약계층이 처한 심각한 어려움에 대한 깊은 우려를 표명한다는 조항까지 추가됐습니다.

아울러 국제기구의 엄격한 투명성 기준에 따라 모니터링에 철저히 기여함으로써 지원된 물자가 북한 주민들에게 취약계층에게 제대로 전달된다는 점도 고려했습니다.

국민들과의 소통을 더욱 강화해나가면서 한반도 평화정착과 지속가능한 남북관계 발전을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해나가겠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