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SKT 010 번호자원 고갈…정부 "문제 없다" 09-21 18:10


SK텔레콤이 정부에서 할당받은 010 번호를 대부분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민경욱 의원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제출받은 '이동통신 3사 010번호 개통 현황'자료에 따르면, SK텔레콤은 정부로부터 부여받은 3천380만개의 번호 중 94%를 사용해 194만개밖에 남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KT는 2천456만개 중 656만개가, LG유플러스는 1천556만개 중 531만개가 남아 있는 상황입니다.


과기정통부는 "남은 번호 자원과 이동통신사별로 할당됐던 번호를 다른 이통사가 사용할 수 있는 번호공동사용제를 활용하면 문제는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