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중국,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실효성 논란에 반박 09-13 13:17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 채택한 새 대북제재 결의가 애초 미국의 원안보다 완화한 데 대해서 실효성 논란이 이어지자 중국이 반박에 나섰습니다.


관영 신화통신은 논평을 통해 "이번 제재로 인해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은 큰 장애를 겪을 것"이라고 평가했습니다.


이어 "제재의 목적은 북한을 죽음의 막다른 골목으로 모는 것이 아니라 유관 각국을 대화의 테이블로 돌아오게 하는 데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환구시보도 "이번 제재가 북한에 큰 타격을 줌과 동시에 북한 민생 영역의 훼손은 피했다"고 긍정 평가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