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원세훈 실형…與 "사법정의" 한국당 "보복성 적폐" 08-30 21:08


원세훈 전 국정원장이 고등법원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4년의 실형을 선고 받은 데 대해 더불어민주당은 "사법정의가 살아있음을 보여주는 판결"이라고 평가했습니다.


국민의당은 사회에 끼친 악영향에 비추어 양형이 상대적으로 가벼운 것 같아 아쉬움이 남는다고 밝혔고, 바른정당은 국가기관의 정치중립과 선거 불개입 원칙을 다시 한 번 확인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자유한국당은 "전 정부에 대한 보복성 적폐의 일환이라고 생각한다"고 비판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