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날씨] 벌써 가을?…중부 한낮 선선, 퇴근길 서늘 08-29 12:41


갑자기 긴소매 옷을 찾게 될 정도로 날이 부쩍 선선해졌습니다.

지금 서울기온 겨우 20도에 올라선 정도고 바람까지 조금 강하게 불고 있습니다.

오늘 낮동안에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선선하겠고 남부지방은 다소 덥겠습니다.

기온은 서울 24도 등 중부지방은 25도 안팎에 그치겠는데요.

남부지방은 30도까지 제법 오르겠습니다.

때문에 오늘 퇴근길 중부지방에선 부쩍 서늘하기까지 할텐데요.

기온이 20도 안팎까지 내려가는데다 바람도 더해지겠습니다.

또 주무시는 밤사이 기온은 더 떨어져서 내일 아침 출근길은 예년기온을 크게 밑돌겠고 낮에는 아침보다 10도 이상 껑충 뛰면서 일교차가 크겠습니다.

감기 걸리기 쉬운 날씨라 여벌의 옷으로 체온 유지하시는게 좋겠습니다.

현재 위성영상 보시면, 비가 그치고 대부분 날이 갠 모습입니다.

앞으로 우리나라는 중국에서 다가오는 차고 건조한 고기압 영향을 받아 아침저녁으로 선선한 날씨가 당분간 유지되겠습니다.

오늘 하늘에는 구름만 지나 맑은 곳이 많겠습니다.

다만 서해안으로는 바람이 강하게 불겠고 서해상으로도 거센 풍랑이 일겠습니다.

낮기온은 서울 24도, 대전과 청주가 26도, 광주 28도, 부산 29도까지 오르겠습니다.

9월로 접어드는 이번 주는 맑고 일교차 큰 초가을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조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