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유럽서 '살충제 달걀' 이어 이번엔 '간염 소시지' 파문 08-23 16:31

유럽에서 '살충제 달걀'에 이어 이번엔 '간염 바이러스 소시지'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영국보건국 조사 결과 최근 영국에서 E형 간혐 바이러스 감염자가 급증하는 주원인이 수입산 돼지고기와 이를 이용해 만든 소시지 등 육가공제품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특히 영국의 한 대형 슈퍼마켓 체인점이, 주로 네덜란드와 독일에서 수입한 돼지고기로 만든 소시지와 슬라이스 햄이 주범으로 지목됐고, 이로 인해 그동안 수천 명이 간염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