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히로시마 원폭 싣고간 미 군함, 침몰 72년 만에 발견 08-20 18:48


일본 히로시마에 투하된 원자폭탄의 부품을 비밀리에 실어날랐던 2차 세계대전 당시 미 해군 순양함이 일본 잠수함 어뢰공격을 받고 침몰한지 72년 만에 발견됐다고 CNN 방송과 dpa 통신 등이 보도했습니다.

민간 탐사대를 이끈 마이크로소프트의 공동창업자 폴 앨런은 현지시간 19일 "필리핀해 해저 5천500m 아래에서 인디애나폴리스함 잔해의 위치를 확인했다"고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앨런을 포함해 모두 13명으로 구성된 탐사팀은 해저 6천m까지 잠수할 수 있는 장비를 갖춘 해양조사선 '페트렐' 호를 이용해 북태평양 바다 밑바닥에서 잔해를 찾아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