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부양의무제 단계적 폐지…"미수급 빈곤층 1/3로" 08-10 15:18


기초생활보장 신청의 걸림돌로 지적됐던 부양의무제가 단계적으로 폐지됩니다.


보건복지부는 오는 2022년까지 부양의무자 가구에 소득·재산 하위 70%의 중증장애인이나 노인이 있을 경우 부양의무자 기준을 적용하지 않는 내용을 담은 제1차 기초생활보장 종합계획을 발표했습니다.


계획이 시행되면 형편이 어려워도 지원을 받지 못했던 일명 미수급 빈곤층이 93만명에서 3년 안에 33만명까지 줄어들 전망입니다.


또 이들 저소득층의 의료비 본인부담은 낮추고, 교육급여도 올리는 등 최저생계비에도 못 미치던 급여수준도 높일 방침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