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1억원대 '국고보조금' 부정 수급한 어린이집 원장 08-08 21:31


수업하지 않은 동생을 담임으로 올려놓고 억대의 보조금을 받아 챙긴 어린이집 원장이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서울 양천경찰서는 2013년 3월부터 4년간 국가보조금을 허위청구해 1억여원 상당을 부정수급한 혐의로 어린이집 원장 54살 박모씨 등 2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박씨는 2살 반을 임의로 두 반으로 나눠 여동생인 원감을 담임으로 등록해 국고보조금을 추가로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박씨는 동생이 수업을 하지 않았지만 강의계획서를 작성하고, 교사회의에 참석했다며 혐의를 부인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