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모네여성병원 잠복결핵 신생아ㆍ영아 64명으로 늘어 07-09 20:32


신생아실 간호사가 결핵 확진 판정을 받은 서울 노원구 모네여성병원에서 오늘(9일) 오후 6시까지 신생아와 영아 64명이 잠복결핵균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질병관리본부는 전체 조사 대상자의 70.3%인 562명을 조사해 판독결과가 나온 456명 중 64명이 잠복결핵 양성으로 진단됐다고 밝혔습니다.

잠복결핵은 전염성은 없지만 이중 10% 정도 결핵이 발병할 수 있습니다.

또 전체 역학조사 대상자의 78.1%인 625명에 대해 흉부 X선 결핵 검사를 끝냈고 검사 결과가 나온 570명은 전원 정상 판정을 받았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