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문 대통령 "북한, 웜비어 사망에 중대한 책임" 06-20 21:20

[뉴스리뷰]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북한에 억류됐던 미국 대학생 오토 웜비어씨가 송환 엿새만에 결국 숨진데 대해 북한 책임론을 제기했습니다.

보도국 연결해 자세한 소식 알아봅니다.

방주희 PD.

[리포터]


네. 문재인 대통령은 북한에 장기간 억류됐다가 최근 의식불명 상태로 송환된 오토 웜비어씨가 결국 숨을 거둔데 대해 분명한 '북한 책임론'을 제기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 방송된 미국 CBS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혔는데요.

"이번 일은 웜비어가 북한 당국에 억류된 동안 발생했다"면서 "북한이 웜비어를 죽였는지는 확실히 모르지만 사망에 이르는 과정에서 북한에 중대한 책임이 있는 것은 분명한 것으로 믿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러한 문 대통령의 '북한 책임론' 제기는 웜비어의 사망으로 한미 정상회담을 목전에 두고 미국 내 대북 여론이 급격히 악화한 가운데 나온 것입니다.

문 대통령은 북핵 문제 해법에 대해서도 의견을 밝혔는데요.

자신은 "어떠한 전제 조건도 없이 대화를 언급한 적이 없다"면서 단계적 북핵 해법을 제시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우선 북한의 핵과 미사일 프로그램의 동결을 위해 경쟁해야 한다"면서 "그리고 두 번째 단계에서는 북한 핵 프로그램의 완전한 폐기를 달성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미국에서조차 그러한 단계별 접근 방법을 뒷받침하는 목소리가 있다고 믿는다"고 강조하며 자신의 입장이 미국의 정책이나 트럼프 대통령의 정책과 상충하지 않는다고 믿는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그러나 "우리는 북한이 비이성적인 정권이라는 인식을 해야 한다"며 북핵 문제의 어려움을 설명한 뒤 "그런 나라와 협력해서 우리는 북한 핵 프로그램의 완전한 해체라는 목표를 달성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