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전주서 버스기사 자해소동…경찰, 테이저건 쏴 제압 06-18 20:38


경찰이 차에 인화물질이 있다고 협박하며 자해소동을 벌인 60대를 테이저건을 쏴 제압했습니다.


65세 버스기사 A씨는 오늘(18일) 새벽 3시 40분쯤, 전주시 덕진구 소재 모 버스회사 앞에서 휴대전화로 119에 전화를 걸어 차에 인화물질이 있다면서 자해소동을 벌였습니다.


A씨는 액체 세제와 흉기 3자루를 갖고 있었고, 경찰은 테이저건을 쏴 A씨를 제압했습니다.


경찰은 불안과 우울증세를 보이는 A씨가 치료를 마치면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