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런던 27층 아파트서 큰 불…대규모 인명피해 우려 06-14 17:17


[앵커]

영국 서부 런던의 27층짜리 고층 아파트 건물에서 대형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건물은 120가구, 수백 명이 거주하고 있는 아파트로 알려졌는데요.

소방 당국은 다수 사상자가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보도국 연결해 자세한 상황 들어보겠습니다.


김중배 기자.

[기자]


네. 화재는 한 밤중인 현지 시간 14일 새벽 1시 15분쯤 발생했습니다.

런던 서부의 래피머 로드에 있는 대형 아파트 그렌펠 타워 2층에서 불이 나 삽시간에 건물 전체가 화염에 휩싸였습니다.


소방차 40대와 소방관 200명이 긴급 출동해 화재 진압에 총력을 기울였으나 오전 날이 갤 때까지 쉽사리 불길을 잡지 못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BBC 방송을 통해 현장의 생중계 화면이 계속 들어오고 있는데요.

건물 전체가 시꺼멓게 타들어간 모습에 여전히 건물 전체에서 자욱한 검은 연기가 피어나는 상황입니다.

BBC는 50명의 부상자들이 5개 병원에 이송됐다고 전했습니다.

건물 전소에 따른 붕괴 우려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소방당국은 다수의 사상자를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상자 집계는 화재의 완전한 진압이 이뤄진 다음에야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심야에 발생한 화재로 인해 120가구가 거주하는 것으로 알려진 건물 내부엔 상당수 대피하지 못한 사람들이 갇혔으리란 관측에 대규모 인명 피해 우려가 빗발쳤습니다.

소셜미디어를 통해 전해졌던 건물 전체가 화염으로 가득한 사진들도 누리꾼들의 우려를 자아냈습니다.


여러 언론 보도에 따르면 거주자들이 불길 때문에 건물에 갇혀 고층에서 비명을 지르며 구조를 요청하는가 하면, 일부 사람들은 침대보로 줄을 만들어 창문으로 대피하려고 시도하는 위급한 상황들도 전해졌습니다.

피신하거나 구조들 이들 가운데 상당수는 유독가스 흡입으로 인해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