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녹취구성] 추미애 "국정공백 누가 초래했나" 박주선 "강경화, 준비 안된 인상받아" 06-12 16:49


<추미애 / 더불어민주당 대표> "일부 야당에서는 인사청문회를 추경과 정부조직법에 연계하겠다는 이른바 패키지딜을 거론하기 시작했습니다. 지금 벌어지고 있는 사상 초유의 국정 공백 사태가 과연 누가 초래한 것인지 누구에게 책임이 있는 것인지 굳이 따지지 않아도 이미 국민께서는 냉정하게 평가하고 계실 것입니다."

<박주선 /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 "그런데 저는 기대를 좀 많이 했습니다. 강경화 후보에 대해서 말이죠. 그런데 지금 현재 우리 한국이 처해있는 외교적 상황에 대한 깊은 인식과 그에 대한 확실한 전략이나 대책이 준비되어 있지는 않지 않느냐 하는 인상을 받았고요. 그리고 도덕적 측면에서의 여러 가지 문재인 대통령이 제시했던 인사 5원칙에 2개 이상이 문제가 되고 있고. 그것은 쉽지 않게 국민들이 납득하기 어려운 동기와 목적이 위반이 아니냐. 그렇게 보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