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선거운동원 '강제추행' 서울시 구의원 1심서 벌금형 05-29 17:56


지난 20대 총선 당시 선거 운동원을 강제로 추행했다는 혐의를 받는 서울시 구의원이 유죄를 선고받았습니다.

서울동부지법은 강제 추행 혐의로 기소된 구의원 57살 A씨에게 벌금 200만원을 선고하고, 24시간의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를 명령했습니다.

A씨는 지난해 4월 선거캠프 단원들과 아침 식사를 하는 자리에서 선거 운동원 B씨의 손을 잡고 손이 차다며 허벅지 밑으로 손을 집어 넣은 혐의를 받았습니다.


A씨와 검찰은 판결에 불복해 항소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