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서울시 "미세먼지 심각 땐 대중교통 무료 운행" 05-28 10:49


서울시가 이르면 다음 달부터 미세먼지가 심각한 날엔 시민 참여형 차량 2부제를 실시하고 대신 대중교통 무료 이용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어제(27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시민 3천 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 '미세먼지 대토론회'에서 이 같은 대책을 발표했습니다.


서울시는 초미세먼지가 '나쁨' 상태로 이틀 동안 이어지면 시민 참여형 '차량 2부제'를 시행하고 당일 출퇴근 시 지하철이나 버스 등 대중교통을 무료 제공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는 다음 달 중 구체적인 계획을 확정해 미세먼지 대책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