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한국당 "보수 결집 신호탄"ㆍ민주 "값진 승리" 04-13 09:00


[앵커]


대구·경북 지역 주민들의 선택을 받은 자유한국당은 '보수 결집의 신호탄'이라며 안도했고, 경기 하남시장 보궐선거를 승리한 민주당은 '아쉽지만 뜻깊은 결과'라고 자평했습니다.

재보선 결과를 바라보는 각 당의 입장을 박상률 기자가 정리했습니다.

[기자]


대구·경북 민심이 여전히 자유한국당을 택하자 한국당은 안도의 한숨을 내쉬었습니다.

정우택 한국당 대표 권한대행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국민이 좌파 2개 정당과 싸우는 한국당에 힘을 넣어주신 것"이라고 말했고, 김선동 선대위 종합상황실장은 "대선을 앞두고 보수 결집의 신호탄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경기 하남시장 보궐선거에서 승리한 민주당은 아쉽지만 값진 승리라고 자평했습니다.

민주당 윤관석 수석대변인은 "압도적인 승리를 끌어내지 못한 점은 아쉽다"면서도 "어려운 여건에서 뜻깊은 결과를 냈다"고 전했습니다.

다시 한 번 호남의 선택을 받은 국민의당은 자존심을 지켰다고 평했습니다.

국민의당 김유정 대변인은 "대선을 앞두고 어려운 여건 속에서 값진 승리를 이끌어냈다"고 전했습니다.

대구·경북 지역에서 자유한국당에 전패한 바른정당은 신생정당의 한계를 절감했습니다.

바른정당 김세연 사무총장은 "이번 선거 결과가 대선과 직접적인 관계가 있다고 보기는 어렵다"고 말했습니다.

연합뉴스TV 박상률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