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정의장ㆍ여야4당 '특검법 직권상정' 합의 무산 02-23 17:39


정세균 국회의장과 여야 4당 원내대표는 오늘(23일) 오전 국회에서 회동을 하고 박영수 특검팀의 수사기한 연장을 위한 특검법 직권상정 문제를 논의했지만 합의에 이르지 못했습니다.

회동에서 야3당 원내대표는 정의장에게 오늘 오후 예정된 국회 본회의에 특검법을 직권상정해 처리할 것을 요구했으나 여당이 강력히 반대하면서 입장차만 확인했습니다.

이에 따라 오는 28일까지가 활동 기한인 특검은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이 수사 기간 연장을 수용하지 않으면 활동이 종료될 전망입니다.

정 의장은 교섭단체 원내대표 간 합의가 없으면 자의적인 직권상정이 어렵다는 입장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