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사투리의 대가' 배우 김지영 씨 별세…향년 79세 02-19 20:37


원로 배우 김지영 씨가 오늘(19일) 오전 79세를 일기로 별세했습니다.

유족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고인이 2년 간 폐암으로 투병했다며 올 봄 새로운 작품을 위해 운동을 하는 등 삶의 의지를 불태웠다고 전했습니다.

1960년 영화 '상속자'로 데뷔한 고인은 영화와 드라마에서 활발하게 활동했고 특히 전국 팔도 사투리를 가장 잘 소화해내는 배우로 정평이 났습니다.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21일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