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대법 "전인범 파티에 아내 학교 직원 서빙 동원" 02-10 10:11

문재인 대선캠프에 합류한 전인범 전 특전사령관이 아내가 총장인 성신여대의 교직원들을 파티에 동원했다는 의혹을 대법원이 인정했습니다.


대법원 1부는 전 전 사령관이 성신여대 전 부총장 조 모 교수를 고소한 명예훼손 사건의 상고심에서 "조 교수의 의혹 제기가 일부 사실"이라고 본 2심의 판단이 정당하다고 판단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